맥북 프로 13인치, HDD 케이블 교체

2017. 7. 27

mid-2012 맥북 프로 13인치은 정말 잘 만든 기계지만, 치명적 결함이 하나 있다. 하드디스크 케이블이 저절로 망가지는 문제다. 테이프형 케이블을 90도씩 4번이나 꺾은 구조때문인데, 벌써 2번째 교체다.

맥북 프로 13″ (mid-2012) HDD 케이블

HDD 케이블에 문제가 생기면, 처음에는 무지개 바람개비가 자주 돌기 시작한다. 그러다가 시스템이 먹통이 되는 일이 몇번 생기고, 결국 취침모드에서 깨어나지 못하거나, 부팅할 때 ‘금지’ 표시가 뜨며 멈춰버린다.

재작년 10월에 처음 당했을 때는 정말 당황스러웠다. 구글링해보니 2012형 맥북 프로 13인치에서 흔히 발생하는 문제이며, (아마도) 설계상 결함이라고 한다. 이베이에서 새 케이블(호환품)을 주문해서 교체하니 새것처럼 문제없이 잘 돌아갔…는데, 잘 사용하다가 지난주에 똑같은 문제가 재발했다. 정품은 끊기다 말다를 반복하다가 서서히 죽었는데, 호환품은 한방에 즉사.

이번에도 이베이에 주문을 했다. 재작년엔 16.99달러에 산 걸 이번엔 9.99달러에 샀다. 배송은 무료이고 China Post편으로 딱 일주일 걸렸다. 배송을 기다리는 동안은 본체에서 빼낸 SDD를 외장케이스에 넣고 USB로 연결해서 사용했다.

교체는 어렵지 않다. ifixit.com의 친절한 설명을 한번 정독하면 누구나 할 수 있다. (이번에는 케이블 중간을 고정시키는 나사는 빼봤다. 케이블이 덜 접히지 않을까 해서..)

아직 댓글이 없습니다.

댓글을 남겨주세요: